본문

지방은행도 1금융권! 더 유리한 대출 조건은?!

금융거래, “ 어디에서 돈을 빌려야 가장 이자가 낮을까?”


주거래 은행, 월급통장이 있는 은행, 거래를 막 시작한 은행 등 다양한 선택지가 있습니다. 

은행, 개인별, 경제 상황에 따라 대출의 조건은 실시간으로 달라지기 때문에 여러 선택지를 비교해 봐야 합니다. 선택지를 찾을 때는 제1금융권부터 확인해 보는 게 좋습니다. 그 이유는 모두 잘 알다시피 다른 금융업권 보다 금리가 낮아 이자부담을 덜 수 있기 때문입니다. 

 


그렇다면, 여기서 말하는 제1금융권은 어디까지 포함될까요? 

지방은행도, 외국계은행도 모두 제1금융권!


시중은행이라는 단어 많이 들어보셨을 텐데요. 시중은행은 전국을 영업대상으로 하는 신한은행, KB국민은행, 우리은행, 하나은행을 뜻합니다. 지방이 거점인 ‘지방은행’도 있습니다. 지방은행은 각 지방 이름을 딴 부산은행, 경남은행, 대구은행, 전북은행, 광주은행 등을 의미합니다. 시중은행과 지방은행 모두 제 1금융권입니다. 외국계 은행인 SC제일은행 등과 인터넷전문은행에 해당하는 토스뱅크, 카카오뱅크, 케이뱅크도 모두 제1금융권의 범주에 속합니다. 한국산업은행, 한국수출입은행, 중소기업은행, 농협은행, 수협은행처럼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국가에서 설립한 특수은행도 1금융권에 속합니다.


 

지방은행에서 더 유리한 조건의 대출이 가능한 이유!


제1금융권 중에서는 어떤 은행의 대출 상품이 가장 유리할까요? 시중은행이라고 모든 조건이 다 유리한 것이 아닙니다. 주거래은행 역시 마찬가지입니다. 오히려 시중은행보다 지방은행에서 더 낮은 금리, 더 높은 한도를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. 모두 같은 1금융권이라면서 왜 다른지 궁금하시나요?

 


각 은행별로 금리를 산정하는 기준이 다르기 때문입니다. 금리는 기준금리에 가산금리를 더해서 결정되는데요, 바로 이 가산금리에서 차이가 발생합니다. ‘가산금리’는 여러 요소의 항목으로 구성되는데, 주요 항목 중 하나인 업무 원가(은행의 인건비, 전산처리 비용 등)와 목표이익률(은행이 부과하는 마진율) 등에서 은행별로 차이를 둘 수 있습니다. 지방은행은 접근성이 높은 시중은행보다 신규 고객을 유치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전략적으로 가산금리를 낮춰 더 유리한 조건을 제공하기도 합니다.

 


시중은행 혹은 주거래은행이라고 대출을 주는 대로 받으면 안 되는 이유입니다. 대출을 실행하기 전에 4대 시중은행 외에도 지방은행과 인터넷 전문은행, 외국계 은행까지 제1금융권 안에서 훨씬 더 많은 선택지를 비교해 보는 것을 추천합니다. 이미 받은 대출이 있다면 미처 확인하지 못했던 더 좋은 조건의 1금융권 대출 상품으로 갈아탈 수 있는지 확인해 보는 것도 필요합니다.


 


출처 : https://www.post.finda.co.kr/finance221007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최고관리자

가장 낮은 이자로 대출하는 방법

댓글 0건 조회 123회 작성일 23-01-19 10:08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